그알 이은해가 살아왔던 삶 정리

그알 이은해가 살아왔던 삶 정리

G 가평 8 61,720 2020.10.23 00:16



우리가 궁금한 아내의 삶~!!

2002년 당시 13세 러브하우스출연

... 중학교 중퇴 /지인 유씨가 동창이라고 했다가 동생이라고 함)

-초졸학력이라 번듯한 직장생활은 하기 힘들었을 것 같네요.

2010년 중학교 동창생 사이 임신중이었을 것으로 추정- 당시직업 바텐더추정

2011년 1월 15일 첫 딸출산(남편-동창/ 호칭은 남편이라고했으나 남친또는 남사친일수도 있음)

*전 개인적인 생각으론 ㅇㅇ*가 미호모였거나 또는 석** 사고 남자의 아이일 거라고 조심스레 생각해 봅니다.

갑작스런 임신과 출산상황이 닥치면, 육아정보가 필요한니 대체로. 맘스**/레몬***등 가입해서 정보 얻는 경우가 많아지니,까페에 글 올릴땐 정식으로 결혼한 부부인척 가짜 남편을 올렸을 겁니다.

특히 출산 과정에서 그 어떤 누구도 미혼모이거나 홀로 아이낳는다는 걸 알리고 싶지 않았을 거구요.


만약 진짜 남편이 이었다면 자식팽개치고 군대갈까요?

정상이라면 입대를 연기하겠죠.

혼자 미혼모로 아이낳고, 거짓 글 까페에 올렸을거구요.

적어도 산후조리원ㆍ백일ㆍ돌잔치 정보 문의및 관련정보는 없는거로 봐서 미혼모출산 같습니다.

만약 결혼을 약속한 남자가 갑자기 죽었다면 조금 상황적 변화는 있겠지만 망자 부모가 예비며느리와 아이를 책임지진 않았을거로 생각됩니다.

2011년~12년 딸 친부 군대갔다고 까페글씀

얼굴전체, 가슴까지 본격적인 협찬성형으로 외모성형



2013년 본격적인 업소녀 확장했을 것으로 추정 -돈 많은 남자 위주로 작업

돈줄되줄 호구남 물색 : 파타야 남자. 윤상엽씨 첫 만남 시점일것 같음


2014년 파혼남 만났을 확률이 큼( 파혼남 지인- 연애기간 거의 1년 이상이라고 했음)

윤상엽씨 회사직원 들과 지인들에게 이은* 소개함 -공개연애(지인증언)

(파타야 사건도 현재 그알에서 제보받고, 고인 관계인들 제보했답니다.)


2015년 건설업 종사자 부잣집 아들과 결혼식 직후 파혼

신랑측 부모님이 사설탐정 고용 이은* 뒷조사함

결혼식 당일 신부측 하객이 모두 알바대행이고, 축의금 없는것 알고 바로 파혼


2016년 윤상엽씨와 결혼- 송도에서 허술하게 셀카 웨딩샷

신혼집 주안 (아내 이씨와 이씨 지인이 거주)

추후 내연남 조씨와 동거

윤상엽 수원 지하 월세방 주거

다수의 오피스텔 계약 및 파기



2017년 2월 윤상엽씨 보험가입


2018년 이은* 친딸 입양 -아마도 초등입학때문에 입양시키자 했을듯

실은 고인의 사후를 대비한 인간보험역할을 시키기 위해 입양시킨 걸 수도

윤상엽씨 개인파산신청/ 회생절차 하려고 했으나 부인이 못하게 함


-이유: 개인파산/회생절차시 보험해지 권고사항이 있었을 것


2019년 6월 30일 윤상엽씨 사망

장례기간 윤상엽씨 반지하방에서 고인 유품(컴퓨터외) 빼냄


그날 동행한 중학교 동창(후배) 유씨 포함 일부가 고인 윤상엽씨가 남편인 줄 모름

고인의 유족연금 수령개시


7월 초 빠지회원권 방문 도장찍힘


8월 사고현장 동행 최씨와 수상스키 영상올림


10~11월 사망사고 동행자인 유씨와 딸동반 해외여행


2020년 보배드림/ 다수의 까페에 보험사 횡포로 억울한 척 코스프레 글 올림


SBS " 그것이 알고싶다"에 선량한 피해인척 제보.


현재 조씨와 동탄에서 동거중


조현수씨 - 고인 윤상엽씨 명의 외제차 이용- 위반고지서 계속 고인의 지하방으로 쌓이는 중

Comments

G 엄슴 2020.10.23 00:25
야 이은해!!!
물귀신이 얼마나 무서운지 모른갑네

너 이제 두발뻗고 못자
대한민국 국민이 그렇게 호락호락하지 않다
G ㅇㅇ 2022.04.05 07:23
가난하다고 친절할거란건 역시 개 구라다 창녀 출신에 가관이다
G ㅇㅇ 2022.04.09 11:39
가난하면 착할거라는 환상은 누가 만들었는지 만나보고 싶음.

어떤 근거로 그런 이미지를 만들어냈는지 묻고 싶어진다
G ㄱㄱ 2022.04.07 22:05
"윤상엽씨 개인파산신청/ 회생절차 하려고 했으나 부인이 못하게 함

-이유: 개인파산/회생절차시 보험해지 권고사항이 있었을 것"

개인회생 안시킨 이유에대해 추리하신거 대단하네요
G 2022.04.09 07:38
썩어문드러진 역겨운 똥같은,더럽고 못된 악질 악마 악년 악놈 악의 무리들은 이세상에서 꺼져 없어져버려야 깨끗한 세상이될듯!(이은해.장하영..,,이런것들은 형벌이든 천벌이든 받을것이고 결코 온전치못할것들!)
G ㅇㅇ 2022.04.09 11:38
살아온 환경이 다른 사람을 만나는게 쉬운일이 아닌데. 사람만 보고 판단하는 것도 안전하지 못한 시대.

안정성을 원한다면 너무 차이 격차가 심한 사람은 거리를 두는게 여러모로 좋음
G ㅇㅇ 2022.04.09 19:31
사람 볼때 친한 친구들하고 주변사람들 꼭 봐야 됨. 아무 사람이나 만나는거 아니다.

그 사람 부모님, 집안환경은 당연히 봐야 되고, 살던 동네 사는 동네도 보는게 맞다.

중학교 친구 고등학교 친구를 보면 그사람에 대해 좀더 정확하게 알 수 있다. 중고등학교 때 친구와 친하지 않은 동창까지 보면 거의 어느정도 정확
어릴적가난함-그지근성-동정심자극-타인이용-돈에집착-해외여행갈망-명품갈망-돈많은남자물색-겉과속이다름-지가 부자될줄착각-지식인&교양인&불쌍한년이라착각
유머 베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6032 야생곰 만날때 가장 조심해야 할 것 댓글+1 G 야캅 06.24 15 0 0
6031 갓본에만 존재하는 야쿠자 카페 댓글+1 G 아스와드 06.19 36 0 0
6030 브런치 장사가 날로 먹는 쉬운일이 아니다 댓글+1 G 데니세트 06.15 55 0 0
6029 문재인 정권 이후로 한국은 너무 이상하게 변했음 댓글+2 G 아메드 06.13 89 2 0
6028 (철권) 의외로 좋은 할아버지였던 헤이야치 댓글+1 G 유주 06.10 66 0 0
6027 밀양 사건 가해자 신상 폭로한 유튜버 고소당함 댓글+1 G 로뎅 06.09 69 1 0
6026 2004년 경상남도 밀양 여중생 집단 성폭행 사건 총정리 댓글+1 G 모드레드 06.09 104 0 0
6025 70년생~80년생 반일충들 진짜 이해안가는 점 댓글+1 G 카카시 06.09 65 0 0
6024 불법 벌꿀 타다라필의 효능과 위엄 댓글+1 G 세인트 06.05 103 0 0
6023 월마트 해고 유튜브 영상 찍었던 로런 러브 댓글+1 G 파랑알파 06.02 95 0 0
6022 12보병사단 훈련병 가혹행위 살인사건 타임라인. JPG 댓글+1 G 라그나로크 05.28 157 0 0
6021 12사단 중대장 가혹행위로 죽은 훈련병 정체. JPG 댓글+2 G 뽀블리 05.28 201 0 0
6020 강형욱 사건으로 재조명! 페미와 타협하지 않았던 김형태의 루키아나 진압 댓글+1 G 유하나 05.28 112 0 0
6019 가장 비열한 사상 페미니즘과 나거한이 멸망중인 이유 댓글+1 G 마리 05.26 129 0 0
6018 엄마가 해준 떡볶이의 엄청난 양 댓글+1 G 크로이 05.20 164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