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

G 토레게네 1 29 07.08 04:12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

이 문구는 철학 역사상 가장 유명한 말 중 하나로, '코기토 에르고 숨(Cogito, ergo sum)'이라는 라틴어에서 유래된 말이야. 하지만 이 말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 왜 역사에 길이 남을 중요한 말이 되었는지 쉽게 이해하는 사람은 많지 않은 것 같아. 이를 이해하려면 먼저 데카르트라는 인물에 대해 알아볼 필요가 있어.

데카르트는 1596년 프랑스의 귀족 가정에서 태어나 최고 수준의 교육을 받았어. 하지만 대학 중퇴 후 가출을 해서 세상을 여행하며 더 큰 지식을 얻고자 했지. 그 과정에서 그는 자신이 배운 지식들이 진정으로 확실한 진리인지 의심하게 되었어.

여행 중 데카르트는 각기 다른 문화권에서의 진리들이 서로 다르다는 것을 깨닫고, 절대적인 진리를 찾고자 하는 목표를 세웠어. 단순히 회의주의에 머무르지 않고, 모든 회의주의와 상대주의를 극복할 수 있는 절대적인 진리를 찾기로 결심한 거지. 그는 '방법적 회의'라는 접근법을 사용해 자신의 지식과 믿음을 철저히 의심하고 검증했어.

방법적 회의는 의심할 수 있는 모든 것을 의심해 불확실성을 제거하는 것이야. 이를 통해 데카르트는 완전히 검증된 지식만을 기반으로 확실한 지식 체계를 세우려고 했어. 이 과정에서 데카르트는 감각적 지식도 의심했는데, 꿈의 가설과 악령의 가설을 통해 모든 지식을 의심했지.

꿈의 가설은 우리가 꿈에서 경험하는 것들이 현실과 구별되지 않는다는 점에서 감각적 지식의 불확실성을 강조해. 악령의 가설은 사악한 존재가 우리를 속이고 있을 수 있다는 가설로, 모든 지식을 의심하게 만들었어. 하지만 아무리 의심을 해도 생각하는 나 자신은 존재한다는 결론에 도달했지. 바로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는 결론이야.

이 결론은 데카르트에게 절대적으로 확실한 진리였어. 어떤 오류나 속임수에도 내가 생각하는 한 나는 존재한다는 것이지. 이 확실한 진리를 바탕으로 데카르트는 더 큰 지식 체계를 세우고자 했어. 그는 수학적 공리처럼 확실한 진리를 기반으로 지식 체계를 쌓아 올리는 것을 목표로 했지.

데카르트의 이러한 시도는 서양 문명에 큰 영향을 미쳤어. 합리주의적 사고의 기초를 마련하며 지식의 합리성과 엄밀성을 중시하는 계기가 되었고, 과학의 폭발적인 성장을 이끌었어. 또한, 데카르트는 철학의 방향을 외부 세계에서 내면 세계로 전환시켰어. 지식의 근원을 외부가 아닌 내면에서 찾게 된 것이지. 이는 이후 철학자들에게 큰 영향을 미쳤고, 인간의 주체성을 강조하는 현대 철학의 기초가 되었어.

정리하자면,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는 문구는 단순한 철학적 명제가 아니라 현대 과학과 철학의 출발점을 제공한 혁명적인 사고를 담고 있어. 이 문구는 지금 우리가 누리는 과학 문명의 기초이자, 주체적인 인간 개념을 정립하는 데 큰 역할을 한 것이지. 이 문구의 의미를 음미해보면 인간 지식의 판도를 바꾼 혁명적인 생각이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을 거야.

Comments

데카르트는 어릴 때부터  건강이 나빠  몇 번 죽을 고비를 넘겼다고 해.
또래들이 태양 아래 달리고 있을 때 주변을 천천히 관찰하고 호기심과 의심을 자기 안에서 반복하면서  보통 사람들과는 다른 사유의 방향과 깊이를 가진 철학자가 된 것이 아닐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