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나 했더니 역시나 무고였다! 경기 화성 동탄경찰서 헬스장 성범죄 허위신고

홈 > 익명 > 익명
익명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 무고였다! 경기 화성 동탄경찰서 헬스장 성범죄 허위신고

익명6 1 60 0 0

경기 화성동탄경찰서는 성범죄자로 몰렸던 20대 남자 남고에 대해 혐의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했다고 해.
사건의 종결 이유는 신고자인 여자가 허위사실로 신고했다고 자백했기 때문이야.

남고는 화성지역 아파트단지 내 헬스장 인근 관리사무소의 여자 화장실에서 여자를 몰래 훔쳐보고 성적 행위를 했다고 범인으로 몰렸어.
여의 신고로 경찰은 CCTV를 통해 남고를 용의자로 특정하고 영장 없이 집으로 찾아가기까지 했지.

경찰은 남고에게 강압적인 태도로 반말을 하며 신분증을 요구했고, 남고는 억울함을 주장하며 모든 대화를 녹음해 '억울한 남자'라는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했어.

재미있는건 경찰이 확보한 CCTV 영상에서 남자는 화장실에 먼저 들어가고, 2분 뒤 여자가 입장했으나, 남자가 먼저 화장실을 나오는 장면이 촬영되었어.
물리적으로 남자가 피의자로 의심되기 어려운 상황이였지.

정황상 말이 안되는데 이걸 범죄자로 몰아간거야?
실적에 눈이 멀면 무고한 사람 하나 담궈도 된다는 마인드가 장착되는거야?

무고당해서 범죄자 낙인찍힌 사람이 얼마나 억울해할까 생각들면 난 암만 승진도 좋지만 못할거 같은데

그래서 이대로 끝이라고?
죽일듯 달려들어 놓고 아니네 까비 하고 끝? ㅎㅎㅎ

전국 실적 1위이면 그동안 얼마나 무고한 남자들이 잡혀갔을까?
그동안 저 경찰들이 잡아들인 사람들 전면 재조사가 필요해 보인다.

나거한만이 가능한 한편의 블랙코미디 잘 봤다

1 Comments
익명8 06.28 19:45  
이젠 경찰들이 남자 국민을 극단적으로 괴롭히네...한숨만 나온다
제목